[비하인드]'졸업' 정려원 "위하준의 '행간 고백', 대본 볼 때부터 설레"

인터뷰 2024. 07.10(수) 07: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정려원
정려원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배우 정려원이 '졸업'의 명장면인 '행간 고백'신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정려원은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tvN 토일드라마 '졸업'(극본 박경화, 연출 안판석) 종영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졸업'은 스타 강사 서혜진(정려원)과 신입 강사로 나타난 제자 이준호(위하준)의 설레고도 달콤한 미드나잇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대치동에 밤이 내리면 찾아오는 로맨스는 물론 미처 몰랐던 학원 강사들의 다채롭고 밀도 있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날 정려원은 화제가 된 이준호의 '행간 고백' 신에 대해 묻자 "대본을 봤을 때부터 설렜다. '졸업'은 초반에 멜로가 가랑비처럼 내리지 않나. 6부를 봤는데 '행간 고백' 신이 있더라. 진짜 대본 읽었을 때부터 설렜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래서 두 사람이 국어 강사구나. 본질을 바로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들이구나 싶더라. 두 사람의 직업을 너무 잘 살려줬다. '고백도 자기들처럼 하네'라고 생각했다. '꺄~!'하며 소리를 질렀다. 가랑비처럼 내리다가 그 신 이후부터 소나기처럼 멜로가 쏟아지더라. 이제야 '멜로물'같구나 생각했다"라며 들뜬 목소리로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특히 위하준 배우가 그 대사를 엄청 덤덤하게 말했다. '여기가 펀치 라인이야'라고 작정하고 이야기했으면 그렇게 설레진 않았을 거다. 덤덤하게 이야기해서 더 좋았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졸업'은 지난 6월 30일 마지막 회 수도권 평균 7.4% 최고 8.1%, 전국 평균 6.6% 최고 7.3%를 기록,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닐슨코리아 유료 플랫폼 기준)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블리츠웨이스튜디오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