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日 팬미팅 성료 “주신 사랑에 보답할 것”

방송 2024. 05.26(일) 11:2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유정
김유정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배우 김유정이 일본 팬들과 잊지 못할 하루를 완성했다.

김유정은 지난 25일 일본 KT Zepp Yokohama(케이티 제프 요코하마)에서 개최된 팬미팅 ‘유토피아(YOU_TOPIA)’를 성황리에 마쳤다. 2018년 이후 약 6년 만에 성사된 이번 팬미팅은 당초 1회차만 진행 예정이었지만,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같은 날 2회차 공연도 추가하며 김유정의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김유정은 오직 일본 팬미팅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로 시작부터 열띤 호응을 불러 모았다. 일본의 국민 밴드 그룹 Southern All Stars(사잔 올 스타즈)의 ‘한여름의 과실’을 부르며 등장한 것. 특히 일본 팬들을 위해 한 달간 노래 연습을 했다는 비하인드가 전해지면서 현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이어 김유정은 자신의 근황은 물론, 작품과 캐릭터에 관한 다채로운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특히 올해 초 종영한 ‘마이 데몬’의 이야기가 나오자 팬들의 함성이 터져 나와 드라마의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하기도. 뿐만 아니라 미공개 일본 여행 사진과 함께 여행 에피소드를 전하며 관객석의 분위기를 한층 더 끌어올렸다.

이어진 2부에서는 현장에 온 팬들이 직접 남긴 질문들에 답변하고, 팬들을 무대 위로 초대해 함께 게임을 즐기며 다양한 코너를 진행했다. 이때 김유정은 현지 팬들의 말을 귀담아듣기 위해 눈을 맞추며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무대 위에서 눈물을 흘리는 팬을 따뜻하게 안아 위로해 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팬미팅 말미, 김유정은 자신의 진심을 담아 ‘밤편지’를 열창했고, 직접 일본어로 낭독한 손 편지 영상도 공개하며 뭉클함을 자아냈다. 팬들 역시 미리 준비한 “유정이를 만난 건 나의 큰 행운이야”라는 문구가 적힌 슬로건 이벤트로 마음을 표현하며 서로 애틋하고 뜻깊은 시간을 완성시켰다.

이처럼 일본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은 김유정은 “일본 팬분들을 오랜만에 만나서 기대도 되고, 긴장도 많이 했었는데요, 이렇게 공연장을 가득 채워주셔서, 저를 보러 와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가까이에서 마주 보며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고 즐거웠습니다. 앞으로 여러분이 주신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 잘하겠습니다. 여러분 사랑합니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공연이 끝난 후 김유정은 퇴장하는 팬들과 한 명 한 명 눈을 맞추는 배웅회까지 진행하며 마지막까지 특급 팬 서비스로 꽉 채운 팬미팅을 마무리했다.

한편, 김유정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어썸이엔티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