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성 VS.] ‘원더풀 월드’ 김남주·차은우 通했다…TV·OTT 통합 1위

방송 2024. 03.05(화) 09:2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원더풀 월드'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원더풀 월드’가 TV‧OTT 통합 드라마 화제성 1위를 차지했다.

지난 4일 TV화제성 분석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2월 5주차 화제성 순위에 따르면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극본 김지은, 연출 이승영 정상희)는 TV‧OTT 통합 드라마 화제성 1위, 드라마‧비드라마 전체 프로그램 화제성 순위에서도 1위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뉴스, VON 부문에서도 1위를 기록하는 한편 키노라이츠가 집계하는 ‘오늘의 OTT 통합 랭킹’에서도 드라마 중 1위에 올랐다. ‘오늘의 OTT 통합랭킹’은 웨이브, 티빙, 쿠팡플레이, 넷플릭스, 디즈니플러스, 왓챠까지 국내에 서비스되는 모든 OTT 플랫폼의 콘텐츠 순위를 집계하는 자료이다. ‘원더풀 월드’는 디즈니플러스와 웨이브 순위에서도 1위를 기록하며 단숨에 대세 드라마로서 입지를 다졌다.

6년 만에 안방극장으로 귀환한 김남주는 지난 방송에서 공백기를 무색하게 하는 열연으로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리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폭발시켰다. 또한 차은우는 그동안 한 번도 선보인 적 없는 거칠고 다크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TV 앞으로 집중 시키며 큰 호평을 얻고 있다. 만남만으로도 화제를 모은 김남주, 차은우의 완벽한 시너지로, 앞으로 이들이 만들어 갈 관계성과 펼쳐질 극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번 조사는 TV화제성 분석 기관인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2024년 2월 26일부터 3월 3일까지 방송 중이거나 방송 예정인 드라마 29개를 대상으로 뉴스 기사, VON(블로그‧커뮤니티), 동영상, SNS에서 발생한 네티즌 반응을 분석하여 화제성 점수를 집계한 결과이다.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