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누X형원, 2PM '니가 밉다' R&B 스타일 재해석

가요 2024. 02.29(목) 11:4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셔누 형원
셔누 형원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의 셔누, 형원이 2PM의 '니가 밉다'를 재해석한다.

29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셔누, 형원은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독점 프로그램 '스포티파이 싱글즈(Spotify Singles)'를 통해 2PM의 '니가 밉다' 커버곡을 공개한다.

셔누와 형원은 스포티파이의 K팝 플래그십 플레이리스트 '케이-팝 온!(K-POP ON!)'의 론칭 10주년 기념 캠페인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는 '스포티파이 싱글즈'에 2PM의 히트곡 '니가 밉다'로 참여했다. 이번 참여는 현재 군 복무 중인 형원이 입대하기 전 이루어졌다.

'나의 K팝 첫사랑(My First K-Pop Crush)'을 주제로 K팝에 관심을 갖게 해 준 선배 아티스트의 곡을 리메이크한 세 개의 스포티파이 싱글즈 음원 중 두 번째로 공개되는 셔누, 형원의 '니가 밉다'는 UK 개러지(UK Garage) 리듬에 몽환적인 일렉트릭 피아노 사운드와 묵직한 베이스를 섞어 원곡과는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R&B 스타일의 편곡에 두 사람의 매력적인 보컬이 어우러져 부드러운 감성을 선사한다.

또한 음원 발매와 함께 스포티파이 '케이-팝 온!' 비디오 팟캐스트 채널 및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셔누, 형원만의 색으로 재탄생한 '니가 밉다'의 퍼포먼스 영상을 비롯한 인터뷰, 비하인드 영상 등이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해 7월 데뷔 8년 만에 유닛을 결성한 셔누, 형원은 몬스타엑스 활동과는 또 다른 차별화된 독보적인 콘셉트를 보여줬다.

몬스타엑스 앨범 수록곡은 물론 기현 솔로 앨범, 외부 아티스트 앨범 참여 등으로 꾸준히 프로듀서로서의 역량을 보여준 형원은 첫 번째 미니 앨범 '디 언씬(THE UNSEEN)'을 통해서도 타이틀곡 '러브 미 어 리틀(Love Me A Little)'과 수록곡 '롤 위드 미(Roll With Me)' 프로듀싱에 참여하며 한계 없는 음악성을 또 한 번 증명했고, 팀 내 메인 댄서로 활약하며 '믿고 듣고 보는 퍼포먼스'의 정석을 보여준 셔누는 타이틀곡 안무 메이킹에 참여해 자신만의 영역을 더욱 확장했다.

남다른 피지컬과 함께 '닮은 듯 다른' 완벽한 비주얼 합은 물론, 자신들만의 단단한 음악 세계를 보여준 두 사람은 유닛 결성을 통해 시너지를 발산해 큰 호응을 얻으며 성황리에 활동을 마무리했다. 현재 형원은 군 복무 중이며, 셔누는 다채로운 활동으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한편, 셔누, 형원의 '니가 밉다'는 29일 오후 1시 '스포티파이 싱글즈'를 통해 공개되며, 셔누는 오는 3월 26일 막을 올리는 뮤지컬 '그레이트 코멧'에 아나톨 역으로 출연한다.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