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 리턴즈2' 김남일, 개통령 활약 "친구하기로 했다"[Ce:스포]

예능 2024. 02.26(월) 19: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골경찰 리턴즈2'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시골경찰 리턴즈 2' 신임 순경 김남일이 개통령 면모를 본인다.

2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시골경찰 리턴즈 2' 11회에서는 김성주, 정형돈, 김남일이 의문의 떠돌이 개 구출 작전에 나선다.

차량 순찰 중이던 김성주, 정형돈, 김남일에게 제작진이 다급한 신호를 보낸다. 의문의 대형견이 갑자기 제작진 차에 뛰어오른 후 내리지 않고 버티는 상황이라는 것. 순경 3인방은 돌발 상황에 당황하지만 이내 경찰로서 상황 파악에 나선다.

제작진이 "억지로 내리게 하면 물려고 한다"고 말하자 순경들이 섣불리 다가서지 못한다. 이때 떠돌이 개를 유심히 보던 김성주가 "맨날 보던 그 개"라며 놀란다. 이전 순찰 당시 도로를 활보하며 위험천만한 모습을 보인 개였던 것.

순경 3인방은 행정복지센터에 도움을 청하기로 하고 떠돌이 개가 탄 차를 김남일이 운전하기로 한다. 김남일은 긴장도 잠시 경계하는 개에게 "추워? 히터 틀어줄까?"라며 다정하게 말을 건넨다. 이어 떠돌이 개 옆자리에 앉아 교감을 시도하는데. 김남일의 관심에 떠돌이 개가 온순해지자 김성주, 정형돈은 "깜짝 놀랐다"며 놀라움을 금치 못한다. 김남일은 "친구하기로 했어"라며 늘 과묵하던 모습과 다른 반전 매력을 보인다.

'시골경찰 리턴즈 2'는 매주 월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임예빈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