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우일, 억대 부자 루머 해명[Ce:스포]

예능 2024. 02.21(수)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임우일이 블랙핑크 제니와 ‘셀카’를 찍은 에피소드를 공개해 김구라로부터 인정받는다. 또한 억대 부자 루머도 해명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21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배상훈, 양세형, 임우일, 챔보가 출연하는 ‘너는 솔로’ 특집으로 꾸며진다.

KBS 26기 공채 개그맨이자 ‘우일이형’으로 너튜브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임우일이 MC 유세윤 추천으로 ‘라스’에 전격 진출한다. 유세윤은 “구라 형이 너무 좋아하는 먹잇감”이라며 임우일을 추천한 이유를 밝혔는데, 임우일은 “’라스’는 개그맨들한테는 활주로 같은 느낌”이라며 비상하겠다는 각오를 드러냈다.

임우일은 류정남, 송영길과 개그계 비주얼 최하위권 3대장이지만, “제가 제일 낫죠”라며 외모 자신감을 표출했다. 그는 특히 월드스타를 사로잡은 에피소드를 공개했는데, 바로 블랙핑크 제니가 먼저 팬이라며 셀카 촬영을 요청했다는 것. 임우일의 이야기에 김구라는 “나도 제니 본 적 없는데, 우일아 너 성공했어!”라며 인자한 미소를 지었다.

이어 임우일은 듣도 보도 못한 ‘짠내력’으로 웃음을 터트렸는데, “이수지 남편도 거래처”라며 의식주를 해결한 임우일의 짠돌이 노하우에 김국진도 “나 감동받았어. 울 뻔했어”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연애 못 하는 남자’ 임우일은 “우도에 사진 자판기를 설치했다”라면서 사업 감각이 제로인 에피소드도 대(大)방출했다. 뿐만 아니라 연예인 최초 성인용품 모델까지 했다는 에피소드에 김구라는 “빵빵 터지네 리얼이야”라고 폭소했다.

그런가 하면, 임우일은 억대 부자 루머에 대해 해명했는데, 어머니도 갑자기 넉넉해진 아들의 돈 출처를 의심했다는 ‘웃픈’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이날 “14년 전..3주 만에 막을 내린 코너”라며 ‘라스’를 위해 아껴둔 회심의 개인기를 공개했는데, 과연 ‘웃음 감별사’ 김구라의 마음에 들었을지 본방송을 기대케 한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