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갑수, F&F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방송 2024. 02.15(목) 09:0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갑수
김갑수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배우 김갑수가 F&F엔터테인먼트와 새롭게 동행한다.

15일 소속사 F&F엔터테인먼트는 "배우 김갑수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tvN 드라마 '눈물의 여왕'을 시작으로 김갑수가 변함없이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든든한 파트너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갑수는 47년의 연기 경력을 자랑하는 베테랑 배우다. 1977년 극단에서 연기를 시작한 그는 연극 무대와 영화, 드라마 등 장르를 불문한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탑 연기자로 자리했다.

특히 김갑수는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날아라 개천용', '보좌관', '스위트홈', 영화 '뜨거운 피', '강철비' 등에서 깊이 있는 연기로 극에서 없어서는 안 될 묵직감 존재감을 보여준 바 있다.

김갑수는 2024년 기대작으로 꼽히는 tvN '눈물의 여왕'에 출연한다. '눈물의 여왕'은 김갑수와 더불어 김수현과 김지원 등 막강 배우들의 만남으로 방영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F&F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또 한 번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김갑수. F&F엔터테인먼트의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 아래 보여줄 그의 왕성한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김갑수의 새 둥지인 F&F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이영준 부문장을 영입해 배우 매니지먼트 사업을 본격적으로 펼치기 시작했다. F&F엔터테인먼트는 김갑수 합류를 신호탄으로 다양한 연기자를 영입하며 탄탄한 배우 라인업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 F&F엔터테인먼트에는 드라마 '종이달'에서 배우 유선의 딸로 눈도장 찍은 신예 유채희와 걸그룹 유니스(UNIS)가 소속돼 있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F&F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