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지옥3' 농구 선수 이관희, 제2의 덱스?…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

예능 2023. 11.27(월) 11:0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솔로지옥3'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넷플릭스 '솔로지옥' 시즌3가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로 호기심을 자극했다.

커플이 되어야만 나갈 수 있는 외딴 섬, '지옥도'에서 펼쳐질 솔로들의 솔직하고 화끈한 데이팅 리얼리티 쇼 '솔로지옥' 의 시즌3가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올 겨울 전 세계를 뜨겁게 달굴 매력적인 솔로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매 겨울마다 전 세계 시청자들을 뜨거운 여름 속 '세상에서 가장 핫한 지옥'으로 초대했던 '솔로지옥'은 이번 겨울에도 또 한번 더 격렬해진 과몰입 지옥 속으로 시청자들을 이끈다. 특히 이번 시즌3는 시즌1, 2의 인기에 힘 입어 솔로들이 지원이 폭발적이었다고 전한 제작진은 “시즌3에서 이전 시즌의 핫함에 뒤지지 않는, 혹은 능가하는 출연자들이 나왔다”고 자신감을 드러내, 자신만의 매력과 개성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싱글 남녀들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더 날 것 그대로의 모습으로 돌아온 솔로들의 러브라인과 이에 맞춰 더 직설적인 반응을 보이는 5MC의 모습이 담겨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MC들의 감탄을 불러일으킬 만큼 매혹적인 솔로들이 “오빠, 사랑해”, “한번 꼬셔볼까?” 등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며 거침없는 멘트를 던지는 모습은 그야말로 '플러팅 전쟁'을 예고, 보는 이들로 하여금 놀라움을 자아내며 빠르게 진행되는 이들의 관계 변화에 대한 호기심을 드높인다.

또한 지난 티저 예고편부터 목소리만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했던 농구 선수 이관희는 이번 시즌 본인이 솔로 출연자로 나서는만큼 시즌1, 시즌2보다 시즌3가 더 잘 될 거라는 자신감 가득한 면모를 보이다가도, 점점 더 심화되는 감정의 격변 속에서 눈물까지 보여 그 여름 뜨거웠던 이들의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고조시킨다. 여기에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에요”라고 말하는 덱스의 모습은 한 치 앞도 알 수 없는 솔로들의 전쟁 같은 사랑으로 돌아온 시즌3를 예고해 추운 겨울, 전 세계를 어느 때보다 핫하게 달굴 전망이다.

'솔로지옥' 시즌3는 오는 12월 1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넷플릭스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