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GOLDEN’, 250만장 돌파…한터차트 개편 이래 솔로 최다 판매

가요 2023. 11.20(월) 19:5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정국
정국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신기록을 추가했다.

정국의 솔로 앨범 ‘GOLDEN’이 한터차트 기준, 지난 17일까지 총 250만 1,158장 판매됐다. 한터차트가 2010년 집계 방식을 개편한 이래 13년 만에 처음으로 250만 장 이상 팔린 솔로 음반이 탄생했다.

‘GOLDEN’은 발매 후 약 3시간 만에 100만 장 팔려 ‘밀리언셀러’로 직행했고, 5시간 만에 200만 장을 넘기며 ‘더블 밀리언셀러’가 된 바 있다. 특히, 이 앨범은 발매 당일에만 214만 7,389장 팔리면서 한국 솔로 앨범 중 첫날 최다 판매량 신기록을 세웠고, 이후 초동(발매 후 일주일간 음반 판매량) 243만 8,483장으로 K-팝 솔로 가수 초동 1위가 됐다.

정국의 ‘GOLDEN’은 국내를 넘어 해외 음악시장도 강타했다. 빌보드 집계 결과, ‘GOLDEN’은 K-팝 솔로 아티스트 음반으로는 사상 최초로 미국에서 발매 첫 주에 20만 장 이상 팔렸고, 이에 힘입어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11월 18일 자)에서 2위에 오르며 역대 K-팝 솔로 가수 음반 최고 순위 타이기록을 세웠다.

이 앨범은 또한 지난 11일 발표된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는 앨범 차트에 3위로 진입해 역대 K-팝 솔로 가수 음반으로는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