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스키즈 창빈·필릭스 출격…슬릭백 챌린지 도전[Ce:스포]

예능 2023. 11.18(토) 19: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놀라운 토요일'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창빈과 필릭스가 '놀라운 토요일'에 출격한다.

18일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스트레이 키즈의 창빈, 필릭스가 출연해 역대급 존재감을 뽐낸다.

'놀토' 첫 방문인 이들은 기세등등한 면모로 눈길을 끈다. 남다른 줏대로 '줏대좌' 별명을 얻은 창빈은 “저는 '될놈될(될 놈은 된다)' 스타일이다. 오늘 줏대 있게 고집을 부려 보겠다”라며 의지를 드러낸다. 필릭스도 “한국말은 서투르지만 영어 가사가 나오면 잘 듣겠다”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낸다.

이후 시작된 받아쓰기에서 창빈은 돋보이는 예능감으로 재미를 선사한다. “(받쓰 노래를) 혼자 들어봐도 될까요?”라면서 패기를 드러내는가 하면, 힌트를 얻기 위해 요염과 깜찍함을 넘나드는 개인기도 선보이는 것. 열정적으로 의견을 제시하며 고군분투한 창빈이 '될놈될'임을 증명할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국 이름 '용복'으로 불러 달라”고 요청한 필릭스 역시 '놀토'에 완벽히 적응한 모습으로 시선을 모은다. 영웅볼 찬스를 교과서 같이 정석으로 활용하고, 결정적인 단어마저 잡아내 놀라움을 안긴다고. 김동현과의 반전 케미스트리는 현장을 미소 짓게 했다는 전언이다. 한편 신동엽은 의문의 액체를 스튜디오에 무단 반입, 도레미들의 원성을 샀다고 해 그 배경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 밖에 이날 간식 게임으로는 '노래방 반주 퀴즈'가 출제된다. 창빈은 현란한 스텝이 더해진 근육 퍼포먼스는 물론, 간식 맛 평가 마저 줏대 있게 해 모두를 배꼽 잡게 한다. 뿐만 아니라 필릭스의 그루브 넘치는 퍼포먼스, 스트레이 키즈와 도레미들이 함께 한 슬릭백 챌린지도 예고돼 흥미를 돋운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