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커스, 첫 월드투어 ‘트리키 하우스’ 개막

가요 2023. 10.05(목) 09:5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싸이커스
싸이커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싸이커스(xikers)의 첫 월드투어가 막을 올린다.

싸이커스는 5일 일본 오사카 '제프 오사카 베이사이드(Zepp Osaka Bayside)'에서 첫 월드투어 ‘트리키 하우스 : 퍼스트 인카운터(TRICKY HOUSE : FIRST ENCOUNTER)’의 스타트를 끊는다.

싸이커스의 첫 월드투어 ‘트리키 하우스 : 퍼스트 인카운더’는 5일 일본 오사카를 시작으로 7일 도쿄, 22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뉴욕, 24일 시카고, 28일 포트워스, 30일 휴스턴, 11월 1일 로스앤젤레스, 4일 샌프란시스코까지 총 8개 도시를 방문한다.

데뷔 전부터 다채로운 무대를 통해 K팝 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싸이커스는 데뷔 후에도 ‘케이콘 LA 2023(KCON LA 2023)’, ‘2023 K팝 룩스 바이 SBS 슈퍼 콘서트 인 마드리드(2023 KPOP LUX by SBS Super Concert in Madrid)’ 등 크고 다양한 무대에 올라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강렬한 임팩트를 남겼다.

뿐만 아니라 싸이커스는 미니 1집 ‘하우스 오브 트리키 : 도어벨 링잉(HOUSE OF TRICKY : Doorbell Ringing)’과 미니 2집 ‘하우스 오브 트리키 : 하우 투 플레이(HOUSE OF TRICKY : HOW TO PLAY)’ 활동을 통해 변화무쌍한 매력을 뽐낸 바 있어, 이번 월드투어를 통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많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특히 도쿄 공연 티켓을 모두 매진시킨 싸이커스는 시야제한석 티켓을 추가로 오픈한 것은 물론 일본 최대 위성채널 와우와우(WOWOW)에서는 두 달간 싸이커스 스페셜 프로그램을 편성하며 도쿄 공연 생중계를 포함해 백스테이지, 인터뷰 등 다양한 이야기를 예고해 월드투어에 대한 높은 현지의 관심을 보여줬다.

이렇듯 전 세계의 다양한 무대에 올라 뚜렷한 존재감을 뽐낸 싸이커스는 첫 월드투어 ‘트리키 하우스 : 퍼스트 인카운터’를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는 물론, 팔색조 매력까지 선보이며 글로벌 팬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한편 싸이커스는 오늘(5일) 일본 오사카에서 첫 월드투어의 막을 올린 후 7일 도쿄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Q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