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박사’ 김성식 감독 “이정은·박명훈 부잣집役 캐스팅, 봉준호 기뻐하더라”

영화 2023. 09.19(화) 17: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천박사' 김성식 감독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김성식 감독이 봉준호, 박찬욱 감독의 응원을 전했다.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 (이하 ‘천박사’) 언론배급시사회가 개최됐다. 이날 시사회 후 기자간담회에는 김성식 감독, 배우 강동원, 허준호, 이솜, 이동휘, 김종수, 박소이 등이 참석했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등 작품에서 조감독을 맡으며 영화 경력을 쌓아온 김성식 감독은 ‘천박사’를 통해 첫 연출작을 선보인다.

특히 ‘기생충’에서 인연을 쌓은 이정은, 박명훈이 ‘천박사’에서 카메오로 등장, 눈길을 끈다. 김성식 감독은 “시나리오에 부잣집 설정이 있었다. 누굴 캐스팅할지 하다가 지하세계에 있던 분들이 생각났다. ‘기생충’의 조감독을 하면서 희망사항이었는데 부잣집 역할로 실현되어서 기분이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 “봉 감독님에게 허락을 받기 위해 말씀드렸는데 기뻐하시더라. 봉 감독님과는 영화 이야기보다 해외 축구 이야기를 많이 한다. 토트넘 걱정을 많이 하시더라”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박찬욱 감독님도 ‘잘 만들어라’라는 이야기만 들었다”라고 덧붙였다.

‘천박사 퇴마 연구소: 설경의 비밀’은 귀신을 믿지 않지만 귀신같은 통찰력을 지닌 가짜 퇴마사 천박사(강동원)가 지금껏 경험해본 적 없는 강력한 사건을 의뢰받으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27일 극장 개봉.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