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오락실2' 이영지, 미래 직감 "나는 다음 시즌에 없을 듯"[Ce:스포]

예능 2023. 06.09(금) 20: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뿅뿅 지구오락실 시즌2'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이 핀란드 로바니에미에서 웃음 사냥을 이어간다.

9일 방송되는 tvN '뿅뿅 지구오락실2'에서는 야간열차를 탄 이은지, 미미, 이영지, 안유진이 핀란드 두 번째 여행지인 로바니에미에 도착한다. 특히 이곳에서 분신술을 겸비한 토롱이와 지구 용사들의 첫 추격전이 펼쳐진다고 해 흥미를 끌어올리고 있다.

이날 숙소에서 가수 태양을 따라하던 이은지는 이영지에게 마이크를 넘겨 그의 흥을 깨우고 만다. 이은지는 이영지를 진정시키기 위해 칭찬 공격에 돌입하지만 아무런 효과가 없어 실패한다.

게다가 이영지는 갑자기 재즈로 장르를 변경, 이은지와 길거리 악단을 결성한다. 개인 정비 중인 미미를 습격한 두 사람은 소울풀한 노래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그러나 지칠 줄 모르고 폭주하는 이영지 때문에 동료 악사 이은지의 에너지도 고갈, 급기야 “사람 살려”라고 외쳐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현지 한식당에서 진행되는 저녁 게임 OST 퀴즈는 '언니즈' 이은지와 미미, '동생즈' 이영지, 안유진이 팀을 이뤄 OB와 YB의 대결이 성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승부욕 붙은 '콘바(콘텐츠 바보)' 미미의 의외의 활약도 확인할 수 있다.

그런가 하면 이영지는 게임 도중 불안한 미래를 직감한다. “확실한 건 저는 진짜 다음 시즌에 없겠네요”라며 체념한 듯한 발언을 했다고 해 과연 이영지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뿅뿅 지구오락실2'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