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철VS민우혁, 누구 간 받나?” ‘닥터 차정숙’ 엄정화 선택은 [Ce:스포]

방송 2023. 06.04(일)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닥터 차정숙'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엄정화가 간이식 재수술을 앞두고 주변 정리에 나선다.

4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극본 정여랑, 연출 김대진 김정욱)에서는 가족들과의 추억을 떠올리며 집 안 정리에 나선 차정숙(엄정화)의 모습이 그려진다.

인생 리부팅을 다짐하며 레지던트에 도전했던 차정숙이 돌아온 집에서 어떤 순간을 맞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 용서를 구하는 서인호(김병철)에게 마지막 기회를 줄 것인지, 그 선택에 이목이 집중된다.

지난 방송에서 차정숙은 레지던트 생활을 정리하고 결국 입원했다. 서인호는 지난날을 후회하며 용서를 구했지만, 차정숙은 부질없다며 선을 그었다. 차정숙은 간이식을 하겠다는 서인호의 제안도 거절했다. 그런 가운데 로이킴(민우혁)이 차정숙에게 간 공여를 해주려 한다는 소식을 접한 서인호는 분노했다. 급기야 차정숙에게 누구의 간을 받을 것인지 선택하라고 한 서인호, 로이킴의 모습은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최종회를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집으로 돌아온 차정숙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식구들을 위해 정성껏 밑반찬을 만들고, 자식들의 앞날을 축복하며 마음이 담긴 손편지를 작성하는 등 추억을 회상하는 차정숙의 모습이 뭉클하다.

차정숙과 서인호와의 만남도 포착됐다. 마음의 빚을 갚을 기회를 달라며 용서를 구한 서인호를 외면했던 차정숙은 남편에게 진심이 담긴 말을 들으며 가슴 먹먹한 순간을 맞게 된다고.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한 서인호의 모습에서 남다른 결의마저 느껴진다. 이를 바라보는 차정숙의 얼굴엔 복잡한 심경도 고스란히 내비친다. 과연 서인호는 참회할 기회를 얻을 수 있을지, 부부는 어떤 엔딩을 맞을지 궁금해진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차정숙과 서인호가 깊은 대화의 시간을 갖는다. 서인호의 진심으로 차정숙이 다시 선택의 기로에 놓일 것”이라며 “잘못을 참회할 기회를 달라고 애원했던 서인호가 차정숙에게 전한 말은 무엇일지, 차정숙이 모든 위기를 극복하고 인생 리부팅을 재가동시킬 수 있을지 마지막까지 그 선택을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닥터 차정숙’의 최종회는 오늘(4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TBC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