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한진원 작가, 연출 데뷔…티빙 '러닝메이트' 제작 확정

방송 2023. 03.20(월) 15:1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러닝메이트
러닝메이트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영화 '기생충' 한진원 작가가 드라마로 돌아온다.

티빙은 20일 "'기생충' 한진원 작가의 연출 데뷔작인 드라마 '러닝메이트' 제작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러닝메이트'(극본 한진원·홍지수·오도건, 연출 한진원)는 모범생 세훈이 이미지 쇄신을 위해 러닝메이트로 전교학생회 선거에 나가면서 점차 선거의 핵심으로 거듭나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특히 '러닝메이트'는 봉준호 감독과 함께 영화 '기생충'의 공동 각본가로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한진원 작가의 연출 데뷔작으로 기대를 자아낸다. 한진원 감독이 영화 '옥자' 등 연출부를 거치며 다진 역량과 탄탄한 필력으로 완성된 극본이 어떤 시너지를 창출할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여기에 영화 '청년경찰', 드라마 '오늘은 좀 매울지도 몰라' 제작진과 영화 '기생충' ·'옥자' 등의 베테랑 스텝진이 의기투합해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전교학생회 선거전에 나선 주역에는 신예 배우들이 대거 참여한다. 드라마 '라켓소년단'으로 강렬하게 눈도장을 찍은 윤현수와 드라마 '트레이서'에서 존재감을 드러낸 이정식, 영화 '룸쉐어링'으로 호평 받은 최우성을 비롯해 홍화연, 이봉준, 김지우, 옥진욱, 윤도건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학생들의 희로애락을 생생하게 그려낼 신예들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러닝메이트 제작진은 "평범한 한 소년의 롤러코스터와도 같은 약 한 달간의 이야기를 통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과거를 소환하거나, 지금을 반성하거나 혹은 미래를 박차고 나갈 용기를 응원하고 싶었다"면서, "이야기를 접하게 될 이들에게 의미 있는 재미를 선사하길 바란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러닝메이트'는 2024년 티빙에서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정원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각 소속사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