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농장' 앵무새 방울이의 비밀→페키니즈들의 반란[Ce:스포]

방송 2023. 03.05(일) 09: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동물농장
동물농장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동물농장'에서 다양한 동물들의 사연을 소개한다.

5일 방송되는 SBS 'TV동물농장'(이하 '동물농장')에서는 앵무새 방울이와 페키니즈들의 이야기를 전한다.

◆ 낯선 여자는 모두 나의 적! 앵무새 방울이의 비밀

사이좋은 친구처럼 지내는 앵무새와 개가 있다해서 한달음에 달려간 제작진. 집에 들어서자 푸들 <두리>와 카이큐 앵무새 <방울이>가 제작진을 반갑게 맞아주는데... 그때! 갑자기 눈빛이 돌변한 방울이가 여자 제작진을 향해 달려든다! 갑작스러운 공격에 여자 PD는 혼비백산이다.

언제부턴가 방울이는 가족이 아닌 낯선 여자만 보면 공격하기 시작했단다. 사실 확인을 위해 또 다른 남녀 제작진을 투입하자, 이번에도 역시나 여자 PD만 공격한다. 방울이가 외모를 보고 남녀를 구별하는 것 같다는 나영 씨 말에 남장한 여성과 여장한 남성을 투입해봤지만, 이번에도 귀신같이 남장한 여성만 공격한다. 방울이는 어떻게 여자를 구별해내고, 왜 여자만 공격하는 걸까?

◆ 견공판 복수극! 더 犬글로리, 폭군 정치를 일삼던 마리를 향한 페키니즈들의 반란

함께 사는 반려견 페키니즈들 때문에 최근 화제의 복수극보다 더 드라마틱하다는 집을 찾았다. 집에 들어선 제작진을 향해 발라당 애교를 선보이는 ‘마리’! 이를 지켜보던 ‘고사리’가 다가오더니 느닷없이 ‘마리’를 공격하고, 다른 페키니즈들까지 합세하더니 결국 마리가 완전히 제압되고 나서야 공격을 멈춘다.

실은 ‘마리’는 과거 어리거나 힘이 약한 친구들을 괴롭히며 폭군 정치를 일삼았던 암컷 서열 1위였는데, 그때 마리에게 괴롭힘을 당했던 녀석들이 지금 복수의 칼날을 겨누고 있다는 것. 마리의 독재 정치를 더는 참을 수 없었던 ‘고사리’가 반기를 들기 시작했고, 이를 필두로 하나가 된 녀석들은 그간의 한을 풀기라도 하듯 마리의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며 괴롭히고 있다는 것. 하지만 마리도 이에 질세라 욕심을 부리며 녀석들이 다가오면 으르렁대며 이를 드러내기 바쁘다.

'동물농장'은 매주 일요일 오전 9시 30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