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루크미디어에 새 둥지 "전폭적인 지원 아끼지 않을 것"[공식]

방송 2023. 03.03(금) 09:4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윤상현
윤상현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배우 윤상현이 한류 콘텐츠 전문기업 루크미디어에 새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소속사 루크미디어는 3일 “배우 윤상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라며 “윤상현이 자신의 진가를 가감없이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드라마 ‘백만장자와 결혼하기’로 연기 인생을 시작한 윤상현은 ‘겨울새’, ‘내조의 여왕’, ‘아가씨를 부탁해’, ‘시크릿 가든’ 등을 통해 ‘톱스타’ 반열에 올랐다. 이후 ‘너의 목소리가 들려’, ‘쇼핑왕 루이’, ‘18 어게인’ 등 재미와 작품성을 두루 갖춘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 내공을 선보이며 자신의 입지를 견고히 다졌다.

특히, 윤상현은 ‘18 어게인’에서 고등학생 때 가장이 된 후 자신의 꿈을 애써 외면한 채 현실에 쫓기며 살아온 ‘홍대영’ 역을 맡아 현실 밀착형 연기를 선보이며 명실상부 한국 드라마사(史)를 빛낸 걸출한 배우임을 다시금 확인시켰다. 그는 잊고 살았던 가족의 소중함과 부성애를 깨달아가는 캐릭터의 복잡다단한 감정을 흡인력 있는 연기로 능란히 담아내며 대중의 큰 사랑을 받았다.

또 윤상현은 드라마뿐만 아니라 앨범, 예능, 광고 등 다양한 영역에서 두각을 드러내며 활동 반경을 넓히며 ‘원조 엔터테이너’의 모습을 과시했다. 뛰어난 보컬을 바탕으로 ‘시크릿 가든’, ‘아가씨를 부탁해’, ‘내조의 여왕’, ‘18 어게인’, ‘지고는 못 살아’ 등의 OST에 가창자로 직접 참여했으며 2010년 일본에서의 정식 가수 데뷔 후 총 4장의 음반을 발표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를 바탕으로 윤상현은 일본 등 아시아는 물론 브라질, 쿠바 등 남미에서도 ‘한류 아이콘’의 위엄을 보여줬다.

소속사 관계자는 “배우 윤상현과 인연을 맺게 되어 진심으로 기쁘다”라며 “루크미디어는 한류에 강점이 있는 회사로서 ‘원조 엔터테이너’ 윤상현의 국내외 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 루크미디어와 동행을 시작하는 윤상현을 향해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윤상현이 전속계약을 맺은 루크미디어는 2009년 창립한 이래로 신인 배우 육성과 드라마·영화 공동제작 투자, 공연기획 및 한류 콘텐츠 제작 등으로 한류 발전에 기여해온 회사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