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측 "슈퍼카 5대로 세금 탈루? 사실 아냐" 재차 부인[공식]

방송 2023. 03.03(금) 09:1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권상우
권상우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배우 권상우 측이 세금 탈루 의혹에 대해 재차 해명했다.

3일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는 "권상우 배우가 ‘수억원에 달하는 법인 소유 슈퍼카 5대를 구매해 세금 탈루에 활용했다’는 보도는 명백히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세무조사 당시 수컴퍼니 법인 소유 차량은 국산 SUV 1대 및 세단 1대, 수입 SUV 1대 및 세단 1대까지 총 4대였다. 4대 모두 촬영 현장을 오가는 업무용으로 운행했고, 세무조사에서 업무용 법인 차량으로 인정이 된 부분이기 때문에 문제가 없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해명했다.

또한 " ‘문제가 된 차량을 매각했다’는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 세무 조사 후에도 한동안 업무용 법인 차량으로 사용을 하다가 필요에 의해 수입 세단 1대의 경우 매각을 했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권상우 배우는 그동안 세금을 성실히 납부해왔다"라고 강조하며 "누락과 탈루가 있었던 것이 아닌 납부와 환급이 동시 발생해 정정신고를 한 것이라는 점을 알려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권상우 소속사 수컴퍼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권상우 배우 소속사 수컴퍼니입니다.

2020년 국세청 세무조사와 관련해 오해의 소지가 있고 잘못된 정보가 확대 재생산되고 있어 바로 잡고자 합니다.

권상우 배우가 ‘수억원에 달하는 법인 소유 슈퍼카 5대를 구매해 세금 탈루에 활용했다’는 보도는 명백히 사실이 아닙니다.

세무조사 당시 수컴퍼니 법인 소유 차량은 국산 SUV 1대 및 세단 1대, 수입 SUV 1대 및 세단 1대까지 총 4대였습니다. 4대 모두 촬영 현장을 오가는 업무용으로 운행했고, 세무조사에서 업무용 법인 차량으로 인정이 된 부분이기 때문에 문제가 없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에 따라 ‘문제가 된 차량을 매각했다’는 보도는 사실과 다릅니다. 세무 조사 후에도 한동안 업무용 법인 차량으로 사용을 하다가 필요에 의해 수입 세단 1대의 경우 매각을 했습니다.

권상우 배우는 그동안 세금을 성실히 납부해왔습니다.

2020년 세무조사 당시 세무당국에서 손익의 귀속시기에 대한 소명 요청이 있었고, 일부 귀속시기에 대한 차이가 있어 수정신고해 자진 납부했습니다. 누락과 탈루가 있었던 것이 아닌 납부와 환급이 동시 발생해 정정신고를 한 것이라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