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정지선, 중국 식재료로 요리…취두부 등장에 경악 [Ce:스포]

예능 2023. 02.26(일) 16:4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출연진을 충격과 공포에 빠트린 기상천외한 중국 식재료 체험을 전한다.

26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출연진을 혼비백산하게 만든 기상천외한 중식 식재료의 세계가 그려진다.

이날 중식계 톱셰프인 정지선은 다양한 식재료 공부를 시켜주기 위해 직원들을 데리고 국내 최대 차이나 타운이자 영화 <범죄도시>의 무대가 되었던 대림시장을 찾았다. 정지선이 찾은 가게들에는 오리의 머리와 혀, 돼지의 귀, 코 와 혀, 소의 생식기와 개구리 등 낯선 식재료들이 즐비해 출연진들을 기겁하게 만들었다.

영상을 보던 김희철은 '의천도룡기' 여주인공과 식사할 때 개구리 훠궈를, 오하영은 정글에 갔을 때 커다란 애벌레 구이를 먹어본 적이 있다며 어떤 맛일지 호기심 어린 눈빛을 빛내기도 했다고.

식재료 쇼핑을 마친 정지선은 현지인들만 간다는 정통 중식당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요리를 시켰고 이에 공포감을 느낀 ‘초딩 입맛’ 남편이 한사코 맛보기를 거부하자 불호령이 떨어졌다는데.

이후 정지선이 사온 식재료로 요리를 만들자 전현무는 "공포 영화 보는 것 같다"며 질색했다고 해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한편, 세계 7대 악취 음식 중 하나인 취두부를 스튜디오에 가져온 정지선이 취두부 병을 열자 출연진들은 혼비백산했다고 해 과연 무슨 일이 있었을지, 또 용기를 내 취두부를 맛본 출연진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오늘 방송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45분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