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킵' 스키퍼들의 불꽃 쟁탈전…5기 소개팅 결말은?

예능 2023. 02.16(목) 21: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스킵'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스킵’에서 달콤살벌한 사랑의 쟁탈전이 시작된다.

16일 방송되는 tvN ‘스킵’(연출 정철민·윤형섭) 10회는 4명의 여자 스키퍼들의 마음이 고웅재에게 집중된 가운데 종잡을 수 없는 5기 소개팅의 결말이 공개된다.

앞서 지난 9회는 고웅재에게 4명의 여자 스키퍼들의 관심이 쏠리며 불꽃 경쟁이 예고됐다. 이 가운데 여심을 돌리기 위한 남자 스키퍼들의 직진이 시작된다. 연하남 원현식의 적극적인 고백에 이어 적토마 이준범의 거침없는 질주가 러브라인을 뒤흔든다.

급기야 쌍방 호감을 가졌던 고웅재와 손주희의 애정전선에도 이상징후가 포착된다. 고웅재를 향한 확고했던 손주희의 마음이 흔들리는 듯한 순간이 찾아오는 것. 연상연하 선남선녀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는 것인지 궁금해진다.

또한 잔잔했던 마지막 로테이션 토크에 불이 붙는다. MC 유재석이 “어떻게 된 거야?”라고 깜짝 놀라 모니터용 이어폰을 빼는 일이 벌어질 정도로 휘몰아친다. 시작하자마자 “전 어때요?”라고 저돌적인 돌직구에 묘해진 토크룸부터 화끈한 고백으로 모두를 감탄하게 만든 스키퍼까지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긴장감이 형성된다.

불꽃 쟁탈전의 충격에 이어 대반전이 펼쳐질 ‘스킵’ 5기 소개팅 결말은 오늘(16일) 오후 8시 40분 tvN에서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tvN]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