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엄정화→보아, '댄스가수 유랑단' 론칭…상반기 첫방송

예능 2023. 02.16(목) 16:3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완선-엄정화-이효리-보아-화사
김완선-엄정화-이효리-보아-화사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댄스가수 유랑단'이 진짜 탄생한다.

tvN '댄스가수 유랑단(가제, 연출:김태호·강령미, 작가:최혜정, 제작사:TEO)'은 댄스 아티스트 계보를 잇고 있는 국내 최고의 여성 아티스트들이 전국을 돌며, 사람들의 일상 속으로 들어가 다양한 팬들을 직접 대면하고 함께 즐기는 전국 투어 콘서트 이야기를 담는다.

멤버로는 김완선, 엄정화, 이효리, 보아, 화사가 함께하고, 연출은 '서울체크인', '캐나다 체크인' 등을 함께한 김태호PD, 강령미PD가 맡는다. 그야말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 아티스트들의 만남만으로도 많은 관심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댄스가수 유랑단'은 지난 '서울체크인' 촬영 중 이효리의 아이디어로 시작됐다. 김완선, 엄정화, 보아, 화사와 만난 자리에서 '2021 MAMA'를 준비하면서 떠올렸던 댄스가수 전국 투어 콘서트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한 것. 당시 이들은 이효리의 아이디어에 공감하며 즐거운 상상을 함께 나누었다. 이어진 만남에서는 '댄스가수 유랑단'의 로케이션과 콘셉트, 시기까지 논의하며 유랑단의 본격적인 시작을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이에 시청자들 역시 '한국 가요계의 계보다', '당장 무대로 뛰어가고 싶다', '이 모임 적극 찬성', '언니들의 무대 빨리 보고 싶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내준 바 있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초이자 최고의 여성 댄스 가수이자 독보적인 역사를 써온 댄싱퀸 김완선, 한국 가요계의 여왕으로 불변하는 시대의 아이콘으로 손꼽히는 엄정화가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를 찾을지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댄스가수 유랑단’의 기획자 격이자 다양한 분야에서 '올 타임 레전드' 기록을 남긴 이효리의 아티스트 복귀도 설렘을 더한다. 마지막으로 K-POP 열풍의 시작을 알린 아시아의 별 보아와 유니크한 음색으로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화사가 합류한 가운데, ‘댄스가수 유랑단’ 다섯 아티스트가 어떤 무대와 케미를 보여줄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다.

'댄스가수 유랑단’은 각 무대마다 특별한 주제를 바탕으로 다섯 아티스트들 각자의 개성과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는 무대들을 펼친다. 여기에 매 무대마다 스페셜 단원들이 함께 할 예정.

제작진은 "조만간 발대식을 시작으로 전국 유랑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라며 "멤버들의 1위 곡이나 인기곡들만 추려도 매 공연마다 다른 셋 리스트가 꾸며질 정도다. 의미 있는 주제와 함께 각 아티스트들의 매력이 듬뿍 묻어나는 무대들을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름만으로도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만남인 김완선, 엄정화, 이효리, 보아, 화사가 '댄스가수 유랑단'을 통해 어떤 특별한 공연으로 팬들에게 잊지 못할 순간을 선사할지, 이들의 '유랑단 케미'는 또 어떤 재미있는 에피소드를 만들어 나갈지 뜨거운 기대가 모아진다.

'댄스가수 유랑단'은 오는 상반기에 tvN에서 첫 방송될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각 소속사]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