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하하 "박진주·이미주·이이경, 그냥 지나가는 애들" 폭소

예능 2023. 02.12(일) 19:3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런닝맨'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런닝맨' 하하가 양세찬, 전소민의 서운함에 파격 발언을 해 폭소케 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선배와 후배의 조언 타임을 가졌다.

이날 양세찬은 하하에게 "궁금한 게 있다. 언제 우리랑 술 마실 거냐. 술값은 우리가 내겠다"고 말했다.

전소민 역시 "SNS에 맨날 술자리 있는 사진 올라오더라. 우리만 없다"고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어 양세찬은 "미주랑, 진주랑 하는데 왜 우리랑은 안 하냐"며 "혹시 이경이도 있냐"고 묻자 하하는 "그렇다"고 답했다.

계속해서 서운함을 드러내자 하하는 "걔네들이 뭐 정이 있냐. 걔네는 그냥 지나가는 애들이다. 우리는 가족이다 이거다"라고 강조했다.

이에 전소민은 만족했다는 듯이 웃어보였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런닝맨'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