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블리’ 한문철 변호사도 울린 트럭 사고 사연 [Ce:스포]

방송 2023. 02.02(목) 20:5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한블리’
‘한블리’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에서 한문철 변호사가 방송 최초로 눈물 흘린 안타까운 사연이 찾아온다.

2일 방송되는 JTBC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기획·연출 민철기/ 이하 ‘한블리’)에서는 후미를 덮친 차량 사고로 인해 사랑하는 가족을 잃은 이들의 사연이 소개된다.

한문철 변호사가 준비한 블랙박스 영상 속에는 대형 트럭으로 강하게 돌진해 종잇장처럼 구겨지는 승용차 한 대와 잇따라 충돌하는 25t 트럭의 모습이 포착된다. 순식간에 처참한 몰골로 변해버린 사고 현장에 더욱 충격적인 사실은 이로 인해 승용차 운전자와 25t 트럭 운전자가 모두 사망했다는 것.

어쩌다 이런 사고가 벌어진 것인지 보고도 믿기 힘든 상황. 영상 속 모습에 따르면 트럭 운전자가 전방 주시를 하지 못한 이유는 알 수 없지만 사건은 가해자도 사망했기에 공소권 없음으로 종결 처리된다.

설상가상으로 멈춰 서 있던 트럭에는 사고 시 차가 깔려 들어가는 것을 방지하는 안전 범퍼가 있었음에도 제구실을 하지 못해 승용차가 대형 사고를 면치 못했다고. 처참하게 망가진 당시의 모습에 패널들은 일동 말을 잇지 못한다.

사랑하는 엄마, 의지하는 아내를 허망하게 잃은 승용차 운전자의 가족들에겐 하루아침에 받아들이기 힘든 사실일 터. 그 슬픔으로 여전히 힘겨워하는 가족들의 모습에 한문철 변호사와 패널들 모두 눈물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아이키는 “아이들에게는 엄마가 너무 필요한 나이다”라며 눈물을 쏟았다고 해 ‘한블리’ 패널들의 눈가를 적신 안타까운 사연이 궁금해진다.

한편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허지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JTBC ‘한블리’]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