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나래, 고교시절 첫사랑과 재회 "인연도 질기다"

예능 2022. 05.27(금) 23:2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박나래
박나래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박나래가 고교시절 첫사랑과 재회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고교시절

그 시절 첫사랑은 어엿한 모교 선생님이 된 상황. 두 사람은 함께 공연했던 소극장에서 고등학교 3학년 후배들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미소를 유발했다.

특히 박나래는 고교시절 정극 연기에도 도전했다며 하인1, 남자 기관사, 주인공 엄마 역할을 도맡았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고교시절 이야기들이 술술 흘러 나오던 중 박나래는 "참 인연도 질기다. 너랑 나랑"이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겨 흥미를 돋궜다.

두 사람이 무려 3년 내내 함께 공연을 준비했던 사이인 것. 옛 공연을 회상하던 중 "내가 그때 너 짝사랑했잖아"라는 박나래의 고백이 이어져 분위기가 뜨겁게 달아올랐다.

스튜디오에서는 "사실 (저 친구가) 제 첫사랑"이라고 덧붙여 무지개 회원들의 광대 승천을 유발했다.

박나래는 툭 튀어나온 옛사랑에 어찌할 바를 몰랐지만 돌아온 답변은 "받아줄 수가 없었다. 사정이 좀 있었다"였다.

그리고 "두 달 뒤에 1학년 후배랑 사귀었잖아. 너 진짜 미웠어"라는 쓰디쓴 과거가 소환, 운명의 장난 같은 상황이 펼쳐졌다.

이어 박나래에게도 친구에게도 엊그제처럼 생생한 고백의 기억들이 소환됐다. 그가 고백했던 장소를 복기하자 놀이터, 하숙집 베란다, 제주도 수학여행 등 쉴 새 없이 쏟아졌다. 무지개 회원들은 "고백을 밥 먹듯이 했다"며 놀라워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