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하인드] '내과 박원장' 이서진 "민머리 분장? 거의 1시간 반 걸려"

방송 2022. 01.18(화) 15:5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이서진
이서진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내과 박원장'에서 박원장을 맡은 배우 이서진이 민머리 분장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18일 오후 티빙 오리지널 '내과 박원장'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서준범 감독, 이서진, 라미란, 차청화, 서범준이 참석했다.

'내과 박원장'은 슬기롭지 못한 초짜 개원의의 '웃픈' 의사 생활을 그린 현실 밀착형 코미디 작품이다. 진정한 의사를 꿈꿨으나, 오늘도 파리 날리는 진료실에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의 짠내 가득한 생존기를 다룬다.

이서진은 돈 많은 명의가 꿈인 초보 내과 개원의 '박원장' 역을 맡았다. 박원장의 짠내 폭발 일상을 그려낼 이서진은 파격적인 비주얼 변신부터 망가짐 불사한 코믹 연기까지, 이제껏 본 적 없는 역대급 활약을 예고한다.

'내과 박원장'은 티저 포스터가 공개된 직후 큰 화제를 모았다. 원작 캐릭터와 싱크로율 100%인 '박원장'으로 변신한 이서진 때문. 무엇보다 눈길을 사로잡은 건 이서진의 민머리 분장이었다.

처음으로 민머리로 변신한 이서진은 "생각보다 민머리 분장을 하는 데 오래걸렸다. 분장을 하는데만 1시간 30분 정도 걸린다. 벗는데도 30분이나 소요된다. (시간이 너무 오래걸려서) 괜히 하겠다고 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라고 털어놨다. 민머리 변신에 만족하냐는 질문에는 "감독님이 만족한다면 그걸로 된 거 아니겠나"라고 답했다.

서준범 감독은 이서진의 파격적인 비주얼 변신에 대해 "박원장이 또 언제 민머리로 벗겨질지 모른다. 가발도 저 가발 하나 쓰라는 법 없지 않냐. 신상 가발도 있을 수 있다. 기대해달라"라고 귀띔했다

'내과 박원장' 3, 4회는 오는 21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티빙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