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어보살' 예비신부 "다리 불편하신 어머니, 화촉 점화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

예능 2021. 11.29(월) 20: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물어보살
물어보살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이 의뢰인의 행복한 결혼식을 위해 넘치는 아이디어를 공유한다.

29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41회에서는 예비 신부가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의뢰인은 내년 초 결혼을 앞두고 있는데 어머니 몸이 불편하셔서 화촉점화를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이라고 털어놓는다.

이에 그동안 많은 결혼식에서 사회를 맡아왔던 이수근은 "내가 쉽게 설명을 해보겠다. 결혼식을 하면 첫 번째 식순이 화촉점화인데, 몸이 불편하신 경우엔 따로 방법이 있다"라며 경험담을 나눈다.

하지만 의뢰인이 미리 문의한 결과 해당 결혼식장에는 따로 준비가 되지 않는 상황이라고. 게다가 의뢰인은 시댁의 의견이 다를 수 있다며 또한 걱정한다.

이에 서장훈은 "아이디어가 확 떠올랐다. 감동 버전으로 이런 퍼포먼스는 어떠냐"라고 묻고, 이수근은 "이런 경우도 있다. 진짜 아름다울 거 같다"라며 한 방법을 추천한다.

다만 이수근은 "네가 더 고지식한 거 아니야?"라며 의뢰인의 생각을 되묻고, 서장훈은 "신랑은 우리 말 잘 들어야 할 것"이라며 조언을 하면서 화촉점화보다 더 중요한 사실을 언급, 의뢰인에게 깨달음을 줬다는 후문이다.

과연 결혼식을 앞둔 의뢰인에게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이 전한 진심어린 조언은 무엇일까. 궁금증을 부르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41회는 오늘(29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