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빈X유태오, 넷플릭스 '연애대전' 출연 확정[공식]

방송 2021. 11.04(목) 12:3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옥빈 유태오
김옥빈 유태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넷플릭스(Netflix)가 '연애대전'의 제작을 확정 짓고 김옥빈, 유태오의 캐스팅을 발표했다.

넷플릭스의 새로운 시리즈 '연애대전'이 김옥빈, 유태오의 캐스팅을 완성하며 신선한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예고했다. '연애대전'은 남자에게 병적으로 지기 싫어하는 여자와 여자를 병적으로 의심하는 남자가 전쟁 같은 사랑을 겪으며 치유받는 로맨틱 코미디다.

영화 '악녀', '소수의견', '박쥐', 드라마 '다크홀', '아스달 연대기', '작은 신의 아이들', '유나의 거리' 등에서 독보적인 아우라를 보여줬던 김옥빈이 남자에게 병적으로 지기 싫어하는 여자이자 엔터 전문 로펌 길무의 신입 변호사 여미란 역을 맡아 새로운 얼굴을 선보인다. 험난한 세상에서 여자 혼자 살아갈 방법은 출세뿐이라는 일념으로 변호사 배지를 쟁취한 여미란은 연애는 단순히 남자 유형에 관한 데이터 수집일 뿐이라고 여기는 인물이다. 강렬함을 내려놓고 로맨틱 코미디로 돌아온 김옥빈이 거침없고 당찬 여미란에게 어떤 색깔을 덧입힐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여자를 병적으로 싫어하는 남자 남강호 역은 '레토'로 전 세계에 눈도장을 찍고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배가본드', '머니게임', 영화 '새해전야' 등에서 다채로운 매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여온 유태오가 연기한다. 남강호는 섹시한 두뇌와 미담 제조기 인성으로 연예계를 평정한 대한민국 톱배우다. 멜로 장인이란 수식어를 보유하고 있지만 사실 연애라면 질색인 남강호를 유태오가 어떤 매력으로 그려낼지 벌써부터 설렘 지수가 올라가고 있다.

N극과 S극 같은 두 남녀의 전쟁 같은 사랑을 그릴 '연애대전'은 빈지웍스 제작에,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 영화 '바보', '동감'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정권 감독이 연출을,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올드미스 다이어리' 등으로 깊은 공감을 불러일으켰던 최수영 작가가 각본을 맡아 신뢰를 더한다. 이성에 대한 불신으로 사랑을 믿지 않던 두 남녀가 서로를 이해하고 진정한 사랑을 깨달아가는 과정을 통해 각박한 현실에 유쾌한 위로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연애대전'은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 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