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구두' 최명길, 최영완에 "소이현 내 딸, 원한 품은 괴물"

방송 2021. 10.25(월) 20:1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빨강구두
빨강구두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빨강구두' 최명길이 최영완에게 소이현의 정체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빨강구두'에서는 권수연(최영완)이 민희경(최명길)과 김젬마(소이현)의 관계를 알고 충격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민희경은 권수연에게 김젬마의 삼촌 소태길(김광영)과 헤어져야 하는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민희경은 권수연에게 김젬마가 자신의 딸이라고 고백하며 권혁상(선우재덕)과 자신에게 원한을 품은 괴물이라고 이야기했다. 이를 들은 권수연은 충격에 빠졌다.

민희경은 김젬마에 대해 "처음부터 계획적이었다. 로라에 들어가려고 최여사(반효정)에게 접근했고, 동생 약혼자까지 꾜서서 파혼까지 시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민희경은 "자식버린 비정한 엄마라고 나를 욕해도 된다. 아무리 그래도 어떻게 그러냐. 고모는 이해가 되냐"며 하소연했다.

또 민희경은 소태길의 과거에 대해 폭로하며 "이런 이야기 들은 적 있냐. 다 속인거다. 정체를 하루 빨리 알게 된 걸 다행이라고 생각해라. 하루 빨리 마음 정리해라"라고 힘주어 말했다.

[셀럽미디어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빨강구두'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