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와 감자탕’ 박규영, 김민재에게 “키스는 실수”

방송 2021. 10.14(목) 22:0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달리와 감자탕' 박규영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박규영이 키스는 실수였다고 말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연출 이정섭)에서는 실수를 잊어달라고 말하는 김달리(박규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달리는 진무학(김민재)에게 “진선생님. 정말 왜 이러시는 거냐. 혹시 어제 일 때문에 불편하신 거면”이라고 어젯밤 일을 언급했다.

진무학은 “불편할 게 뭐가 있냐. 우리가 10대 사춘기 아이들도 아니고. 다 큰 성인남녀면 그럴 수 있다”라고 쿨하게 반응했다. 그러나 김달리는 키스가 실수였다면서 사과했다.

이를 들은 진무학은 “김달리 씨는 실수로 남자한테 키스하냐. 나는 입으로 하는 거 절대 실수 안 한다”면서 “먹는 거, 말하는 거, 어제 우리가 한 거”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그러면서 “나는 실수 안 했다. 그러니까 김달리 씨도 다시 한 번 생각해봐라. 정말 우리가 나눈 그 순간이 실수였는지 아니었는지”라고 덧붙였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달리와 감자탕'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