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이시영 '그리드' 통해 전 세계 팬 만난다 "평가 기대·설렘"

방송 2021. 10.14(목) 15:1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그리드
그리드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배우 서강준, 이시영이 '그리드' 공개를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14일 오후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가 다음 달 디즈니+ 한국 출시에 앞서 오늘 코리아 미디어 데이를 열고, 디즈니+의 국내 비즈니스 전략 및 서비스 주요 기능을 소개했다.

오는 11월 12일 한국에서 공식 출시되는 디즈니+는 ‘디즈니(Disney)’, ‘픽사(Pixar)’, ‘마블(Marvel)’, ‘스타워즈(Star Wars)’, ‘내셔널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 스타(Star) 등 디즈니의 6개 핵심 브랜드가 선보이는 폭넓은 영화 및 TV 프로그램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날 APAC 콘텐츠 쇼케이스에서 최초 공개된 주요 콘텐츠는 '런닝맨: 뛰는 놈 위에 노는 놈' '설강화 '블랙핑크: 더 무비' '너와 나의 경찰수업' '그리드' '키스 식스 센스' '무빙' 등이다.

'그리드'는 많은 수상 경력을 보유한 이수연 작가가 집필한 새로운 미스터리 스릴러다.

이날 서강준은 "굉장히 설렌다.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그리드'라는 작품을 봤을 때 장르적으로 정서나 문화적인 차이가 크게 영향을 받진 않을 것 같아서 기대가 된다. 어떤 평가를 해주실지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시영은 "디즈니플러스로 전세계 팬들을 만날 수 있다고 생각하니까 설렌다. 전 세계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았으면 좋겠고 확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디즈니+는 오는 11월 12일 국내 론칭된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디즈니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