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와 감자탕’ 김민재, 박규영과 첫 만남에 “까마귀야 뭐야?”

방송 2021. 09.22(수) 22:0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달리와 감자탕'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배우 김민재, 박규영이 황당한 첫 만남을 가졌다.

22일 오후 첫 방송된 KBS2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연출 이정섭)에서는 진무학(김민재)의 에스코트를 맡은 김달리(박규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공항으로 마중 나간 김달리는 진무학과 만났다. 첫 만남에 두 사람은 아무 말 없이 서로를 바라봤다. 정신을 차린 진무학은 김달리의 헤어 액세서리를 보곤 “까마귀야 뭐야. 차 어딨냐”라고 물었다.

차를 타고 이동하던 김달리는 “갑자기 사정이 생겨서 대신 에스코트를 맡은 김달리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그러나 진무학은 단칼에 대화를 끊어 버렸다.

민망해진 김달리는 “비행은 즐거우셨냐”라고 물었다. 진무학은 “진심으로 물어보는 거냐”라며 “일등석이라고 해도 이코노미랑 비슷하다. 성공하면 일등석 타지 마라. 차라리 그 돈으로 감자탕 사먹어라”라고 전했다.

[셀럽미디어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달리와 감자탕'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