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 태양' 박하선 "남궁민 믿고 출연, 새로운 모습 보여드릴 것"

방송 2021. 09.16(목) 14:4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박하선
박하선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배우 박하선이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16일 오후 MBC 새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현장에는 배우 남궁민, 박하선, 김지은, 김성용PD가 참석했다.

극 중 박하선은 상처를 지닌 국정원 요원 서수연으로 분한다.

박하선은 "보면볼수록 대본이 재밌고 새롭고 팬으로서 기대가 되더라. 안 해본 캐릭터이기도 했다. 기성 배우들은 어떨 땐 신인 배우가 부러울 정도로 새로운 모습이 고플 때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라며 "특히 남궁민 믿고 출연을 결심했다. 꼭 한 번같이 하고 싶었는데 함께 하게 돼서 영광이다"라고 덧붙였다.

'검은 태양'은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의 현장 요원이 기억을 잃은 채 조직으로 복귀한 후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내부 배신자와 거대 음모의 실체를 찾아가는 이야기. 오는 1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