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효린·다솜, 유닛 결성…신곡 발매 "비보 프로젝트 일환"

가요 2021. 08.02(월) 10:4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씨스타 효린 다솜
씨스타 효린 다솜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그룹 씨스타 출신 효린과 다솜이 유닛으로 가요계 컴백한다.

콘텐츠랩 비보 측은 2일 “씨스타 효린과 다솜이 유닛을 결성해 신곡을 발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효린과 다솜의 유닛 결성은 송은이가 대표로 있는 콘텐츠랩 비보(VIVO)의 ‘2021년을 잘 보내는 방법’ 프로젝트의 일환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비보 측은 둘째이모 김다비 ‘오르자’, 라미란과 미란이의 ‘라미란이’ 등의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다.

씨스타는 지난 2010년 ‘푸시푸시’로 데뷔 이후 ‘쏘 쿨’, ‘나혼자’, ‘터치 마이 바디’, ‘쉐이킷’, ‘러빙유’ 등의 히트곡을 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씨스타 해체 후 효린과 다솜의 유닛 만남에 가요팬들의 기대가 모아졌다.

[셀럽미디어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셀럽미디어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