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정 '사내맞선' 긍정만렙 신하리役…안효섭과 호흡 [공식]

방송 2021. 08.02(월) 10:03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김세정
김세정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긍정만렙녀’ 변신을 예고했다.

2일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내년 상반기 방영 예정인 SBS 드라마 '사내 맞선'의 엉뚱발랄 매력의 긍정만렙 신하리 역으로 김세정이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완벽한 재벌 3세 ‘강태무’ 역을 맡은 안효섭과 호흡을 맞춰 달콤 살벌한 사내 로맨스로 시청자들의 설렘 지수를 높일 예정.

'사내 맞선'(연출 박선호, 극본 한설희 홍보희)은 카카오페이지에서 연재된 해화 작가의 동명 웹소설이 원작으로, 탁월한 외모와 두뇌, 엄청난 재력, 사업가로서의 수완까지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재벌 3세 강태무와 우연한 사고(?)로 자신의 회사 대표인 그와 맞선을 보게 된 신하리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달콤 살벌한 사내 로맨스를 그린다.

원작의 초기 기획단계부터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프로젝트로, 2017년 공개된 원작 웹소설과 2018년부터 연재되고 있는 웹툰은 국내는 물론 일본과 인도네시아 등 해외에서도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연출은 SBS 드라마 ‘기름진 멜로’, ‘수상한 파트너’ 박선호 감독이 맡으며, 드라마 ‘마음의 소리’ 시리즈 등으로 잘 알려진 크로스픽쳐스에서 제작한다.

김세정이 맡은 신하리는 집에서는 완벽한 외모의 엄마와 동생에게, 학교에서는 재벌 친구에게, 존재감이 너무 강한 그들에 밀려 존재감은 2% 부족하지만, 씩씩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만큼은 그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인물이다. 평범한 대한민국 직장인이고 싶은 신하리는 재벌 친구를 대신해 ‘오로지 퇴짜 맞는 것’을 목표로 나간 맞선에서 자신의 회사 대표를 만나면서 예측불가 로맨스에 빠져들 예정. 김세정은 자신의 정체를 숨기기 위해 급조한 ‘섹시 팜므파탈’ 부캐와 엉뚱하지만 사랑스러운 본캐 사이를 오가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김세정은 “대본을 너무 재미있게 읽었고 작가님과 감독님, 함께하는 배우분들까지 모두 정말 재밌게 할 수 있을 것 같다는 확신이 들었다”며 “본격적인 로맨스 코미디는 처음인 로코 초보라 많이 떨리지만, 외모부터 연기까지 정말 열심히 준비하고 있으니 많이 기대해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사내 맞선'은 올 하반기 본격 촬영을 시작하며, 내년 상반기 중 첫 방송된다.

[셀럽미디어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젤리피쉬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